TJ미디어, ‘이동식 노래방’ 경로당에서 인기

[ad_1]


 

[더구루=최영희 기자] 국내 노래방 업계 매출 1위 TJ미디어가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틈새 시장 공략을 위해 출시한 이동식 노래방이 인기를 끌고 있다.

 

16일 TJ미디어는 최근 두 달간 전국의 경로당에서 이동식 노래방에 관한 제품 문의가 공식 인증 판매 대리점을 통해 월 200여건 넘게 접수되는 등 문의가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TJ미디어는 정부가 고령화 시대에 세대 간 정보 격차를 줄이기 위해 추진 중인 IoT와 인공지능이 결합한 디지털 기반의 ‘스마트 경로당’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스마트 경로당은 인지기능 향상 기기, 스마트 운동기기, 건강측정 기기 등이 어우러진 시스템이다. 경로당에 실제 설치가 이뤄지고 ‘스마트 경로당’과 연계해 이용자들의 사용 경험이 증가하면 판매량로 증가할 것으로 TJ 측은 전망하고 있다.

 

지난 3월7일과 8일에는 스마트경로당 조성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사업실행 11개 자치구를 대상으로 기업이 보유하고 있는 기술 솔루션을 발표하는 ‘2023년도 스마트경로당 기술 적용 사례 발표회’에 참가해 이동식노래방을 전시하기도 했다.

 

J미디어와 시니어전문기관 공식파트너사인 케이제이이노베이션은 이날 발표를 통해 이동식노래방 M2가 단순 노래방이 아니라 노래, 건강, 인지강화를 한번에 잡을 수 있는 건강여가형 제품임을 강조했으며 많은 자치구 관계자들로부터 관심을 받기도 했다.

 

TJ가 출시한 이동식 노래방은 올인원 프리미엄 M1, M2 두 가지 모델이 있는데, 특히 시니어의 생활패턴에 특화된 M2 제품에 대한 경로당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기존의 노래방기기들은 반주기, 앰프, 모니터 등이 별도로 구성돼 앰프의 버튼 하나만 잘못 건드려도 노래방을 이용할 수 없게 되는 등 어르신들에게 불편한 점이 많았다. 이러한 점을 보완한 TJ미디어의 이동식 노래방은 일체형 제품이라 전원 코드만 연결해 스위치만 켜면 바로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이번 제품에는 어르신들이 자주 사용하는 메들리, 건강댄스 등 기능들을 상단에 있는 터치패드에 배치해 사용의 편의성을 높였고, 노래하는 즐거움에 건강까지 더할 수 있도록 두뇌건강체조와 건강댄스, 인지강화훈련, 그때 그 시절 영상까지 제공한다.

 

TJ미디어는 전라북도 무주 소재의 대한노인회 연수원 내 스마트 경로당 체험존에도 이동식 노래방을 설치해 체험을 강화할 예정이다. ‘스마트 경로당’이 적용된 이 연수원에는 경로당 활성화 관련 의사 결정권을 가진 약1~2만 명 정도가 연간 참여해 이동식 노래방 체험 기회와 제품에 대한 입소문은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스마트 경로당 구축을 담당하는 케이제이이노베이션 관계자는 “스마트 경로당에 흥과 재미를 더할 수 있는 이동식 노래방이 더해지면서 완벽한 스마트 경로당 플랫폼이 완성됐다”라며 “이동식 노래방에 대한 입소문이 전국 경로당에 빠르게 확산하면서 7만여 곳에 가까운 경로당을 잠재적인 수요처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ad_2]

Source 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