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가 ‘AT 마드리드’ 눌렀다… 5골 잔치에 6만 관중 환호

[ad_1]

팀 K리그 선수들이 이순민이 역전골을 성공하자 함께 기뻐하고 있다. / 뉴스1

‘팀 K리그’와 스페인 아틀레티코 마드리드(AT 마드리드)의 쿠팡플레이 시리즈 1차전이 열린 27일 서울월드컵경기장 관중석은 형형색색의 유니폼 물결로 넘실거렸다. 올스타전 성격으로 열린 경기답게 K리그 팬들은 각자 자신이 응원하는 클럽 유니폼을 입고 팀 K리그에 성원을 보냈고, AT 마드리드를 비롯해 맨체스터 시티, 파리 생제르맹 등 다양한 팀 저지를 착용한 유럽 축구 팬들도 선수들의 플레이 하나 하나에 탄성을 쏟아냈다.

[ad_2]

Source 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