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은표 막내子 “아빠 58세, 띠동갑 엄마 아직 젊어… 노부부라 하지마” 일침

[ad_1]

KBS2 ‘걸어서 환장 속으로’ 정은표의 막내아들 정지훤이 부모님의 띠동갑 나이 차에 대한 고민을 솔직하게 토로한다.

[ad_2]

Source 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