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부터 정부가 챙긴다”… 잼버리 달려간 총리·장관들

[ad_1]

총리와 어깨동무 - 한덕수(가운데) 국무총리가 4일 전북 부안군 2023 새만금 세계 스카우트 잼버리 대회장에서 참가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새만금 세계 잼버리에서 온열 환자가 속출하는 등 사고가 연이어 터지는 가운데 한덕수 국무총리가 4일 직접 현장을 찾아 “마지막 참가자가 떠날 때까지 중앙정부가 잼버리를 책임지겠다”고 밝혔다. 잼버리 야영장에는 관계 부처 장관들도 총출동했다.

[ad_2]

Source 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