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한 소포’ 대만도 수사 나섰다… “중국서 첫 발송, 끝까지 추적”

[ad_1]

전국 곳곳에서 독극물이 든 것으로 의심되는 소포가 발견된 가운데 우정 당국이 유사한 유형의 국제 우편물 반입을 일시 중단키로 하고 국민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사진은 유해 의심 국제우편물들./연합뉴스

대만 정부 고위급이 최근 한국에서 발견된 대만발(發) ‘수상한 소포’는 중국에서 최초 발송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22일 대만 중스신원왕(中時新聞網)에 따르면 정원찬(鄭文燦) 대만 행정원 부원장(부총리 격)은 이날 오전 대만 형사국(刑事局)이 한국의 소포 사건 관련해 전담팀을 구성해 조사하고 있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ad_2]

Source 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