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껏 소리질러’… 日 완벽 방음 아파트 인기 폭발

[ad_1]

일본에서 이웃 눈치 안 보고 마음껏 소리를 지르고 악기도 연주할 수 있는 ‘방음 아파트’가 인기를 끌고 있다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이 최근 보도했다. 과거에는 피아노 연주자 등 특정 직업군에 수요가 몰려 있었다. 하지만 코로나 팬데믹 중 사람들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실내에서 즐기는 취미가 다양해지자 일반인들의 수요도 증가했다.

일본 부동산 기업 리브란은 수도권에서 ‘뮤지션(MUSISION)’이라는 이름의 방음 아파트 30동을 관리하고 있다. 2000년에 개발을 시작했는데, 이 중 절반가량인 14동이 코로나 확산이 본격화한 2020년 이후 지어졌다.

[ad_2]

Source 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